[화촉] 김지웅 GC(녹십자홀딩스) 홍보팀 사원
동정 | 2018-10-29 11:11:00 김지웅 GC(녹십자홀딩스) 홍보팀 사원이 최유정씨와 화촉을 밝힌다. ▲일시= 2018년 11월 3일 AM 11:00 ▲장소= 서울 송파구 더컨벤션교툥회관웨딩홀 3층 아모르홀
김석우 교수, 척추진단법 개발로 국제학회서 '최우수논문상' 쾌거
동정 | 2018-10-16 10:11:00 국내 의료진이 경추척수증에 대한 새 진단법의 원천기술을 확보했다.한림대학교성심병원 척추센터 김석우 교수는 지난 9월 26일부터 29일까지 미국 LA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북미척추외과학회(NASS: North American Spine Society)에서 최우수논문상(Best Paper Award)을 수상했다.‘경추척수증환자에서 자기공명영상(MRI) 기존 분석방법과 비교한 확산텐서영상(DTI) 분석방법의 기능적 연관성 평가’에 대한 논문을 인정받은 성과다.김석우 교수가 주목한 것은 확산텐서영상(DTI: diffusion tensor imaging) 촬영 이미지 분석방법이다. 그는 DTI를 이용해 척추 속을 지나는 척추 신경의 양을 특정 신경 트랙별로 나누고, 운동신경과 감각신경으로 분류하고 정량적으로 분석했다. 이 분석법은 좁은 척수구조안의 병변을 측정하는데서 생기는 어려움과 오차를 극복했다. 기존의 진단방법을 능가하는 진단의 정확성과 100%에 달하는 진단의 민감도, 증상과의 일치도(특이도는 운동신경 87%, 감각신경 79%)를 보였다. 이를 통해 김 교수는 국내 최초로 DTI 분석법의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척추질환자 특히 경추척수증 및 척수손상환자에 대한 임상증상, 수술 전후의 회복정도와 예후에 대한 정확성을 높인 성과로, 진단법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다.김석우 교수는 “논문 채택 자체도 어려운 학회에서 최우수논문상을 수상해 영광”이라며 “경추척수증은 목뼈의 퇴행성 변화와 신경손상이 동반되는 질환으로 심각할 경우 팔다리 마비증세와 대소변 장애가 나타날 수 있고, 특히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며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어 사회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연구를 통해 그동안 확진 진단법이 부족했던 척추질환자의 진단과 치료에 새로운 해법을 제시하고 척추질환 치료와 연구에 더욱 힘쓰겠다”고 소감을 말했다.한편, 북미척추외과학회(NASS)는 척추학회로는 가장 공신력 있는 학회로 정형외과와 신경외과는 물론 척추관련 모든 과(재활의학, 영상의학, 마취통증의학, 예방의학 등)가 참여하는 세계 최대 규모 척추학회다.이번 김석우 교수팀 확산텐서영상(DTI)분석 연구논문은 신경과 분야 저명한 국제학술지 프런티어 인 뉴롤로지(Frontier in Neurology) 8월호에도 실렸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방동식 연세대학교 명예교수, 세계베체트병학회 평생명예회장 추대
동정 | 2018-09-21 13:21:00 연세대학교 방동식 명예교수(사진·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 초빙교원)가 지난 13일 네델란드 로테르담에서 열린 제18차 세계베체트병학회(18th International Conference on Behcet’s Disease)에서 평생명예회장(Honorary Life President)에 추대됐다.베체트병은 구강이나 외음부 궤양, 안구를 비롯해 피부, 혈관 등 전신장기를 침범하는 만성 염증성 질환이다. 희귀난치질환의 하나로 국내에서는 1961년 첫 베체트병 환자가 보고된 바 있으며, 아직까지 완치방법이 없다.방 교수는 1983년 국내 최초로 세브란스병원에 베체트병클리닉을 개소해 전문적인 진료를 시작했다. 또 연구와 교육을 통해 국내 베체트병 전문가를 양성했다. 방 교수는 대한베체트병학회 회장을 역임하고, 세계베체트병학회를 국내에 유치하기도 했으며 이 학회의 사무총장 및 부회장으로 활동한바 있다. 질병연구와 국제학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4년 전 파리에서 베체트상을 수상한바 있다.세계베체트병학회 역대 평생명예회장은 총 8명으로 한국에서는 이성낙 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학교실 주임교수에 이어 방동식 명예교수가 두 번째다. 이날 이은소 대한베체트병학회 회장(아주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 교수)이 학술이사로 추대됐으며, 송영욱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류마티스내과 교수와 노주영 가천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 교수가 이사로 선임됐다.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유희석 교수, 일본부인종양학회 명예회원으로 위촉
동정 | 2018-09-20 10:16:00 아주대병원 산부인과 유희석 교수가 지난 9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일본 교토 국제회의관에서 개최된 17차 세계부인암학회 및 60차 일본부인종양학회 공동 학술대회에서 일본부인종양학회 명예회원(Honorary Membership of Japan Society of Gynecologic Oncology)으로 위촉됐다.유희석 교수는 1990년대 말부터 일본부인종양학회가 개최한 연례 학술대회에서 수 차례의 초청 강의를 해왔고, 대한부인종양학회와 아세아부인암학회의 회장 재임중 한·일 부인종양학회 교류 발전에 이바지한 공적을 인정받은 바 있다. 현재 아주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아세아부인암학회 회장, 대한암학회 회장 등을 역임하고 있다.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서남병원 염혜영 진료부원장, 과학기술 우수논문상 수상
동정 | 2018-06-29 10:06:00 서울특별시 서남병원 염혜영 진료부원장(소아청소년과)이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수여하는 제 28회 과학기술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염혜영 진료부원장은 ‘아토피피부염 환자에서 국소 스테로이드 사용에 따른 혈청 스테로이드 농도 측정 ’ 연구 논문으로 우수논문에 선정됐으며, 시상식은 지난 6월 27일(수) 오전 10시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2018 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개최됐다.염혜영 진료부원장은 소아알레르기분야의 권위자로 서울의료원 아토피클리닉 소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올해로 28회째를 맞는 과학기술우수논문상은 전년도 국내학술지에 발표된 우수논문을 대상으로 소속 학회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추천된 우수논문을 과학기술총연합회에서 심사 및 선정하는 것으로 국내 최고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편욱범 이대목동병원 교수, 대한고혈압학회 차기 이사장 선임
동정 | 2018-06-28 09:41:00 편욱범 이대목동병원 심장혈관센터 교수가 대한고혈압학회 차기 이사장으로 선임됐다.편욱범 교수는 최근 제주도에서 개최된 대한고혈압학회 춘계 학술대회에서 제26대 이사장에 선임되었으며, 임기는 2019년 6월 1일부터 2년이다.편욱범 교수는 1990년 연세의대를 졸업하고 2004년부터 이화의대 교수로 재직하며 이대목동병원 응급진료부장, 심장혈관센터장, 심혈관계 중환자실장 등을 맡아왔다. 한편, 대한고혈압학회는 지난 1994년 창립 이래 전문 학술 단체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대국민 홍보 및 정책 개진을 통해 국민 인식 제고와 고혈압 관리에 노력해 오고 있다.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대한소아뇌종양학회 회장에 이연수 서울성모병원 병리과 교수
동정 | 2018-06-25 10:36:00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병리과 이연수 교수가 지난 16일 가톨릭대학교 의생명산업연구원에서 개최된 2018년 대한소아뇌종양학회 제 17차 학술대회 총회에서 1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8년 7월부터 1년간 이다.대한소아뇌종양학회(The Korean Society for Pediatric Neuro-Oncology, KSPNO)는 2002년 6월 대한민국 소아청소년 뇌종양 환자들의 생존율과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소아청소년과, 신경외과, 방사선종양학과, 병리과, 통계학과의 소아뇌종양 분야 전문가들이 모여 창립된 후 활발하게 활동해 온 다학제 학회다.이연수 교수는 “국내 소아뇌종양환자의 진단과 치료에 대한 진료 가이드라인을 구축하도록 힘쓰겠다”며 “새로운 진단 기술의 도입으로 인한 변화를 선도하고, 기초 연구와 치료발전을 위하여 적극적으로 학술활동과 혁신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 교수는 1990년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1995년 병리과 전문의를 취득했다. 2002년 미국 NIH와 AFIP에서 연수했고, 대한병리학회 정도관리이사, 보험이사, 대한소아뇌종양학회 학술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현재 대한병리학회 총무이사, 대한신경종양학회 학술위원장,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병리과 과장,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병원병리학교실 주임교수를 맡고 있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윤승규 암병원장, 대한간암학회 회장 선출
동정 | 2018-06-20 10:46:00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윤승규 암병원장(소화기내과 교수)이 지난 6월 17일 개최된 2018 대한 간암학회 정기 총회에서 대한간암학회 회장으로 선출되었다. 임기는 201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1년간이다.간암은 간이식을 비롯한 고주파열치료, 화학 색전술, 전신항암화학요법 등 다학제 협진질료가 가장 잘 이루어지는 분야로 대한간암학회는 이런 면에서 타학회의 모범이 되고 있다.윤승규 교수는 “간암은 예후가 불량한 난치성 암에 속하지만 조기에 잘 치료를 받으면 완치를 할 수 있고, 진행된 간암에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생존률을 높일 수 있는 종양이라 생각한다”면서, 특히 간암을 일으키는 원인인자(B형 간염, C형 간염, 알코올 등)가 명확하므로 이런 인자를 가진 환자들은 꾸준히 병원에 다니면서 관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또한, 간암은 국내 10대암 중 1인당 의료비가 가장 많이 소요되는 종양이므로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 받을수록 개인적으로나 국가적으로 경제적인 측면에서 큰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회장을 역임하는 동안 간암에 대한 기초 및 임상을 융합하는 연구를 더욱 활성화 시키고 젊은 연구자들을 육성하고자 노력할 계획이며, 간암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국민들에게 홍보하여 건강한 삶을 지켜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전했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제일병원 16대 원장에 비뇨의학과 서주태 교수
동정 | 2018-06-12 13:41:00 제일의료재단 제일병원이 16대 신임 병원장에 비뇨의학과 서주태 교수를, 신임 진료부원장에 정형외과 한명훈 교수를 지난 11일자로 임명했다. 임기는 2년.남성 난임 및 배뇨장애 분야 권위자인 서주태 신임 원장은 1986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94년 제일병원에 입사해 의료기획실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단국대학교 의과대학 비뇨의학교실 교수로 재직 중이다. 서 신임 원장은 연간 6000여 건의 남성 난임 진료와 300여 건의 요실금 수술을 시행하는 등 왕성한 임상 활동을 하고 있으며 대한생식의학회 회장, 대한여성건강학회 회장, 대한남성갱년기학회 부회장, 대한비뇨기과학회 홍보이사, 대한배뇨장애 및 요실금학회 이사직을 수행하며 활발한 학술활동을 펼쳐왔다. 진료부원장에 임명된 한명훈 교수는 1986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아주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2003년 제일병원에 입사해 의료기획실장, 응급실장, QA실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단국의대 정형외과학교실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제일병원 한정열 교수, 한국모자보건학회장 선출
동정 | 2018-06-12 09:36:00 단국의대 제일병원 산부인과 한정열 교수가 최근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에서 개최된 제 43회 한국모자보건학회 춘계연수강좌에서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한정열 교수는 2018년 6월부터 2년간 회장직을 수행한다. 지난 1995년 산부인과, 소아과, 예방의학 및 간호학 전문가들을 중심으로 출범한 한국모자보건학회는 건강한 모자보건환경 조성에 기여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초저출산 극복과 이주여성 및 북한의 모자보건 이슈에 초점을 맞춘 정책연구를 진행 중이다.또, 1997년 창간한 모자보건학회지(Journal of the Korean Society of Maternal and Child Health)와 최근 재정한 미래모자보건학자상을 통해 관련 분야의 연구 및 후학양성에 나서고 있다. 한정열 신임 회장은 사)임산부약물정보센터 이사장, 한국마더세이프 전문상담센터장을 맡아 가임기 여성과 임산부들에게 약물의 안전성 및 위험성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는 활발한 임상 및 연구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제 39회 보건의 날을 맞아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으며 대표저서로 모태독성학, 행복한 입덧 등이 있다. 최근에는 보건복지부 위기임신상담센터사업, 사울시 남녀 임신준비프로그램사업 등 국가주도 출산관련 사업에 참여 중이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제61회 대한체질인류학회장에 아주대 정민석 교수
동정 | 2018-06-04 10:36:00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해부학교실 정민석 교수가 지난 5월 25일 전북대병원에서 열린 제61회 대한체질인류학회 총회에서 회장으로 선출됐다.대한체질인류학회는 1958년에 창립된 중견학회로 해부학자뿐 아니라 법의학자, 고인류학자가 모여서 한국 사람의 신체 특성을 밝히기 위한 연구를 발표하고 토론하는 학술단체다. 정민석 교수는 연세대 의과대학을 졸업해 동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1993년부터 아주대 의과대학에서 근무했다. 해부학과 컴퓨터를 융합해서 사람 몸의 3차원 영상을 만드는 연구를 했으며, 온라인 해부학 책 ‘국소해부학 외우기(Memory Booster of Regional Anatomy)’를 펴낸 바 있다. 2000년부터 해부학 만화와 과학 만화 등을 그렸다. 모든 교육 자료를 홈페이지(anatomy.co.kr)를 통해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제32대 대한중환자의학회장에 여의도성모병원 홍성진 교수
동정 | 2018-05-02 11:56:00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 마취통증의학과 홍성진 교수가 지난 4월 28일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열린 대한중환자의학회 정기총회에서 제32대 회장 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2년.대한중환자의학회는 1980년 대한마취과학회 산하 ‘대한구급의학회’ 이름으로 창립, 1996년 대한중한자의학회로 개명했다. 초기 출범 당시 중환자의학 연구에 뜻을 모은 17명이었으나 현재 2231명의 회원을 가지고 있다. 홍성진 신임 회장은 “그동안 학회가 공부하며 정체성을 만들어 왔다면 이제는 환자들이 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때” 라면서 “대국민 홍보와 함께 의료계 내에도 중환자의학의 중요성을 알리는데 주력하고, 환자와 의료계, 정부가 함께 열악한 진료환경을 인지하고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정책을 제시하며 불씨를 피우는 학회본연의 노력을 계속할 것이다.” 고 포부를 밝혔다.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김영모 인하대병원장, 신임 상급종합병원협의회 회장 선출
동정 | 2018-05-02 00:01:00 인하대병원 김영모 병원장이 지난 4월 27일 개최된 상급종합병원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신임 회장으로 선출되었다.보건복지부 이기일 보건의료정책관 등 보건복지부 인사들과 상급종합병원장들이 참석한 이 날 정기총회에서는 지정 및 평가지표, 정부의 보장성 강화 정책 추진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신임 회장으로 선출된 김영모 병원장은 “먼저, 국민의 신뢰를 얻을 수 있는 상급종합병원이 되기 위해 앞으로 더욱 노력해야 할 것이다. 보건복지부의 기준과 국민 보장 정책에 대해 앞으로도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적절한 의견을 제시하고, 국민 보건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전했다.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강남차병원 여성의학연구소 이우식 소장, 대한가임력보존학회 회장 선임
동정 | 2018-03-12 00:01:03 강남차병원 여성의학연구소 이우식 소장과 류상우 교수가 대한가임력보존학회 3대 회장과 총무이사에 각각 선임됐다. 임기는 2년이다. 대한가임력보존학회는 매년 학술대회 및 연수 강좌를 개최하는 등 가임력 보존 치료 및 연구의 최신 지견을 수렴하여 가임력 보존 관련 연구와 임상의학의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회장직을 맡게 된 이우식 소장은 "임상 경험을 바탕으로 가임력 보존 및 증진에 관한 연구를 활성화하여 사회 전반적인 가임력 보존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가임력 보존 치료를 더욱 활성화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남차병원 여성의학연구소는 배아 동결, 난자·정자 동결, 난소·정소 조직 동결과 같은 최신의료기술을 이용하여 가임력을 보존할 수 있는 가임력 보존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임숙빈 을지대학교 간호대학장, 한국간호대학(과)장협의회장 선출
동정 | 2018-02-28 15:26:00 임숙빈 을지대학교 간호대학장이 제 33대 한국간호대학(과)장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8년 3월부터 1년간이다.한국간호대학(과)장협의회는 전국 119개 4년제 간호대학 학장 및 학과장으로 구성된 협의체로 간호교육 향상과 회원 상호간의 유대강화를 목적으로 1985년 결성됐다. 임 회장은 을지대학교 간호학과장, 임상간호대학원장을 역임했다. 충청지역간호교수협의회장, 정신간호학회장, 한국간호과학회장, 대한스트레스학회 이사장을 거쳐 현재 한국자살예방협회 부회장 등을 맡고 있다.임 회장은 “개인적으로는 간호 인력을 교육하고 양성하는 기관인 대학의 교육자들이 주체가 되어 간호사 국가시험이나 간호교육평가제도가 좋은 방향으로 발전해 나갔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며 향후 계획으로 “협의회 회원들과 전국 교육기관들의 의견을 모아 협의회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이어 “교육자로서 학생들이 함께 어울려 ‘더불어 사는 사회’에 유용한 인재가 될 수 있도록 격려하고 돕고 싶다”며 “미래의 간호사들인 학생들이 자기가치를 좀 더 높일 수 있는 교육여건을 마련하기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병원 인물소식] 강동경희대병원 고준석 교수,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 회장 취임 外
동정 | 2018-01-12 17:06:00 ◎강동경희대병원 고준석 교수,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 회장 취임=강동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고준석 교수가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Society of Korean Endovascular Neurosurgeons)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2017년 12월부터 2019년 12월까지 2년이다.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는 대한신경외과학회의 분과학회로서 뇌졸중 및 뇌혈관질환에 대해 지금까지 시행해오던 고식적인 직접수술 치료보다 뇌혈관조영술을 통한 중재술(인터벤션)을 이용해 최소침습적으로 치료를 시행하는 전문가들의 학술단체다. 고준석 교수는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장을 역임하고, 현재 협진진료처장 및 신경외과장을 맡고 있고 대한신경외과학회 학술부위원장과 대한뇌혈관외과학회 이사로 활동 중이다. ◎고대구로병원 임채승 교수, ‘진단 플랫폼 기술 개발’ 바이오공모전 최우수상 수상=고려대 구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임채승 교수가 ㈜제우스에서 주최한 ‘혁신적 진단 플랫폼 기술 개발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임채승 교수의 연구는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한 고감도 CD34 항체키트 개발’로 공모작중 최고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진단 플랫폼 기술로 인정받았다. 조혈모세포는 백혈구, 적혈구 등의 혈액세포를 만들어내는 세포로, 백혈병 등 혈액 질환을 가진 환자들의 조혈모세포수를 확인하기 위한 상시검사가 이뤄진다. 임 교수는 이에 착안해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해 채취한 혈액에 염색약을 넣어 개체 수를 확인하는 데 있어 정밀도를 높이기 위해 바이오용 양자점을 활용했다. 임 교수가 개발한 항체키트는 기존에 형광 염색법인 PE나 FITC에 비해 세포감지 능력이 뛰어나 가시성과 명시성을 높여 판독력을 끌어올렸다. 이에 대해 임채승 교수는 “진단의학에서 핵심소재중 하나인 양자점을 활용한 연구로 질병 진단기술을 한단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다. 앞으로 말라리아, 뎅기열, 인플루엔자 등 다른 바이러스의 진단 키트 추가 연구개발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양대학교병원 고용 교수, 건강보험 제도개선 공로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한양대학교병원 신경외과 고용 교수가 최근 건강보험 제도 개선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양대 의과대학을 졸업한 고용 교수는 미국 피츠버그 의대에서 연수했다. 한양대학교국제병원장, 대한신경외과학회 보험이사, 한국장기기증원 이사, 대한뇌혈관학회 이사, 대한신경손상학회 이사, 보건복지부 건강보험 전문평가위원, 급여평가위원, 건강보험분쟁조정위원 등을 역임했다. 대한뇌종양학회 운영위원, 대한신경중환자학회 회장, 대한의료감정학회 이사, 근로복지공단 산업재해보상보험 심사위원, 서울특별시 학교안전공제회 보상심사위원, 국가보훈처 보훈심사위원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 김신영 교수, ‘마르퀴즈 후즈 후’ 평생공로상 수상=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영상의학과 김신영 교수가 최근 ‘마르퀴즈 후즈 후(Marquis Who's Who in the world)’ 평생공로상을 수상했다. 유방종양 및 특수형 유방암의 진단 및 판독 전문가인 김신영 교수는 활발한 연구활동으로 지금까지 유방과 갑상선 관련 30여 편의 논문을 발표해 주목을 받아 왔다. 북미영상의학회(RSNA)와 대한초음파학회로부터 학술상 수상을 비롯해 지난해에는 연구논문 ‘유방의 신경내분비암종(breast neuroendocrine carcinoma)’으로 마르퀴즈 후즈 후 2017년판에도 등재된 바 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