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백신 확보 서두르고 있어… 건강에 영향 미치다 보니 신중히 접근”2020-11-19 14:53:00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노상우 기자 =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해 확보를 위해 서두르게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19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우리나라도 백신 확보를 위해서 매우 서두르고 있다. 다만, 백신이라는 것은 개발보다 검증에 더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그런 결과물이다. 또 한번 결정하게 되면 전 국민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치는 국가적 프로젝트다. 현재 백신 확보를 위해서 활발한 접촉을 하고 있지만, 또 시급성을 감안해 신속하게 처리하고 있지만 조속하게 결정하지는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일부 기업과의) 개별 협상과 관련해서는 개별정보가 종료되기 전까지는 설명하기 어렵다”며 “백신은 일단 사용하게 되면 건강에게도 영향을 미치는 의약품의 영역이다. 여기에 대해서는 신중하게 접근하고 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정식 허가 후에 도입할 것으로 보인다. 접종 시기는 허가 배송 준비과정을 고려해서 아마도 내년도 하반기 정도로 예정하고 있다. 다만, 개별 기업과의 협상은 구매 확약 전까지는 아직 비밀 유지의 의무가 있다. 아직 협상 진행 중인 사항으로 여기에 대해서는 양해해달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코로나19 백신과 관련된 계약이 결정되면 종합적으로 투명하게 설명하겠다고 밝혔다.

nswrea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