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길었던 엿새… 우한 교민 이상증상 발견 안 돼2020-02-05 10:01:00

[쿠키뉴스] 김양균 기자 =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최근 입국한 교민들이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엿새째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아산에 위치한 경찰인재개발원에 있는 교민 중 발열 및 호흡기 이상 등으로 병원에 이송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일 한 교민이 발열 증세를 보여 병원 이송 후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다른 교민 중 이상은 발견되지 않은 것.

보건당국과 아산시는 지역민과의 접촉 차단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경찰인재개발원 인근에 재난안전대책본부와 이동시장실, 이동진료소를 설치 운영 중이며, 어린이, 노인 등을 우선으로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예방 물품 배부를 마친 상태다. 현재까지 경찰인재개발원 인근에서 이상 징후를 보인 주민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nge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