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실종아동 신고접수 건수 5년간 10% 증가… 지난해 2만1000건2020-09-17 14:06:00


[쿠키뉴스] 노상우 기자 = 실종아동 신고접수 건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고 최근 5년간 10.9%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연도별로 보면 실종아동 신고접수는 2015년 1만9428건, 2016년 1만9870건, 2017년 1만9956건, 2018년 2만1980건, 2019년 2만1551건으로 매년 증가추세다. 올해 8월 기준 실종아동은 1만2977명이다.

2015년부터 올해 8월까지 미발견된 아동은 277명에 달하며, 연도별로는 2018년 69명, 2019년 139명, 올해 8월 기준 69명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지난해 기준, 경기 남부가 23.8%인 5119건으로 실종아동 신고접수가 가장 많았고 서울 3925건, 부산 1639건, 인천 1592건, 경남 1451건, 경기북부 1325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장소별 실종아동 신고접수 자료를 보면, 실종아동이 마지막으로 확인된 장소 중 ‘자가’가 절반 이상인 57.3%를 차지해, 순간적인 부주의로 인한 아동 실종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종성 의원은 “순간적 부주의로 인한 실종은 주위에서 조금만 관심을 기울이면 부모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다”며 “실종이 발생하지 않고 실종자를 신속하게 찾을 수 있는 시스템 구축 및 사회안전망 확충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nswrea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