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기선완 교수, 한국자살예방협회 6대 회장 선임2020-03-19 11:51:00

[쿠키뉴스] 전미옥 기자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기선완 교수가 한국자살예방협회 제6대 회장에 선임됐다. 임기는 2022년 3월 1일까지로 2년이다.

한국자살예방협회 제6대 회장으로 취임한 기선완 교수는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충남대학교 대학원에서 자살 연구로 의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기 교수는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기획조정실장,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정신보건위원회 이사, 제11대 한국중독정신의학회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중앙정신건강사업지원단 위탁 책임자, 인천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장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 정신건강 ▲알코올중독 치료 ▲자살예방 분야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소통하고 있다.

기선완 교수는 “자살은 우리 사회가 지닌 여러 문제들의 복합적인 최종 결과다. 현재 우리나라는 인적자원 축적을 통해 사회적 자본을 형성해야 할 시기로, 자살예방 활동을 통해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소중함을 인식해야 한다”며 “누적된 정신건강 문제들을 확인하고 해결해 생명과 인권을 존중하고 서로 신뢰할 수 있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생명존중의 정신을 사회에 구현하고 자살문제 극복과 예방을 위해 지난 2003년 설립된 한국자살예방협회는 정신건강의학, 간호학, 심리학, 사회복지학, 신문방송학, 법학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다양한 자살예방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romeok@kukinews.com